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미디어룸 | 고객과 늘 함께 같은 꿈을 꾸며 행복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겠습니다.

보도자료

'한화와 함께하는 2019 충청 마라톤' 성황리에 종료

한화그룹 2019.10.21 url 프린트 이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 19일(토) 세종시 호수공원에서 시민, 임직원 등 1만여명 참가
▷ 2013년부터 시작, 온 가족 함께하는 충청 지역 축제로 정착
▷ 한화, 대전·세종·충청 지역에서 다양한 지역사회 발전 및 상생 프로그램 전개

완연한 가을로 접어든 19일 토요일 세종시 호수공원 일대, '한화와 함께하는 2019 충청마라톤(이하 한화충청마라톤)' 대회를 위해 모인 마라토너들이 가을 정취를 만끽하며 달리기를 즐겼다.

6천여 참가자들을 응원하기 위해 함께한 가족 및 직장 동료, 즐길거리와 볼거리가 가득한 부대행사에 참여한 지역 주민들과 나들이객 등 모두 1만명이 넘는 시민들이 청명한 가을 하늘 아래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한화와 함께하는 충청마라톤

≫ 한화그룹이 후원하는 '2019 충청마라톤대회'가 19일(토) 오전 세종시에 위치한 세종호수공원에서 열렸다. '한화와 함께하는 충청마라톤'은 충청지역 연고 기업인 한화가 대전·세종·충남·충북 등 범충청권의 상생발전과 시민 건강을 다지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가을 진행하고 있다.

참가자들은 세종호수공원과 금강·미호천 강변을 따라 펼쳐진 풀(42.195km), 하프(21.09km), 10km, 5km, 패밀리키즈(2.3km) 코스를 뛰거나 걸었다. 특히, 부모와 아이가 함께 뛰거나 걸을 수 있는 패밀리키즈 코스(2.3km)에는 가족 단위 참가자들이 몰려 가을 피크닉을 즐겼다. 코스 중간에 미니 볼 풀, 에어바운스, 버블버블 쇼 등 다양한 키즈 체험존을 운영해 아이들이 재미있게 뛰어 놀 수 있도록 했다.

7세 아이와 함께 참가한 이윤환 씨는 "평소 잘 놀아주지 못하는 아이를 위해 가을을 맞아 소풍 겸 참가했는데, 키즈카페 못지 않은 다양한 놀이 시설까지 준비되어 있어 가족에게 점수를 딴 것 같다"며 참가 소감을 밝혔다.

충청 지역 어린이들을 초청해 상생의 의미도 더했다. 전교생이 53명인 충남 공주시의 학봉초등학교는 학생과 선생님 등 40명이 하프코스 릴레이에 참가해 무사히 완주했다. 한화는 참가 학생들에게 후드티와 이글스 모자, 메달 등의 기념품을, 학교에는 교육 기자재용 TV를 기증했다.

한화와 함께하는 충청마라톤

≫ 한화그룹이 후원하는 '2019 충청마라톤대회'가 19일(토) 오전 세종시에 위치한 세종호수공원에서 열렸다. 한화그룹은 학생들과 선생님들이 참여해 하프코스 릴레이를 완주한 충남 공주시 소재 학봉초등학교에 교육기자재 TV를 기증했다. 한화커뮤니케이션위원회 최선목 사장(사진 오른쪽)과 학봉초등학교 이영근 교장선생님(사진 왼쪽)

학봉초등학교 이영근 교장선생님은 "학생들과 선생님들이 협동하여 하프 마라톤을 무사히 완주하게 되어 기쁘다"면서, "학생들이 자신감과 성취감을 느끼고, 학창시절의 좋은 추억이 되었으면"하는 바람을 전했다.

한화충청마라톤은 지역 연고 기업인 한화가 대전·세종·충남·충북 등 범충청권의 상생발전과 시민 건강을 다지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가을 세종시 일대에서 진행하고 있다.

충청지역에 근무하는 한화생명, 한화토탈, 한화손해보험, 한화첨단소재 직원들은 물론 서울, 창원, 구미, 여수 등지에 근무하는 한화그룹 각 계열사 임직원 및 가족들도 3천명 넘게 참가했다.

세종시에서 올해 처음 초등학생 아들과 키즈코스에 참가했다는 한 시민은 "아이가 편하고 친숙하게 마라톤코스를 경험할 수 있었던 시간이어서 좋았다"며, "충청권 연고 기업으로서 지역 주민들을 위해 좋은 자리를 마련해 준 한화에 감사하다"는 말을 덧붙였다.

이태양, 최재훈, 정은원, 장진혁 등 시즌을 마친 한화이글스 프로야구 선수들도 행사에 참여해 팬 사인회를 열고, 참가자들과 5km 코스를 함께 뛰고 걸으며 자연스럽게 사진촬영도 함께 했다.

마라톤대회 외에도 다양한 즐길거리와 볼거리도 펼쳐졌다. 참가자와 지역 주민, 나들이객 등을 위한 레크레이션과 한화이글스 선수들의 싸인이 담긴 야구 용품 경품 이벤트가 진행됐다. 충청지역 청소년 및 대학생들이 참가해 댄스, 노래 부문 경연 행사도 펼쳐졌다. '사이다', '슈퍼맨', '고등어' 등을 부른 인기 그룹 '노라조'가 특별 초청되어 축하공연을 꾸몄다.

한화와 함께하는 충청마라톤

≫ 한화그룹이 후원하는 '2019 충청마라톤대회'가 19일(토) 오전 세종시에 위치한 세종호수공원에서 열렸다. '한화와 함께하는 충청마라톤'은 충청지역 연고 기업인 한화가 대전·세종·충남·충북 등 범충청권의 상생발전과 시민 건강을 다지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가을 진행하고 있다.

◎ 한화그룹, 충청지역 발전 및 상생 프로그램 전개

한편, 한화그룹은 충청지역 발전과 상생을 위해 회사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충청지역을 대표하는 가을 축제인 백제문화제에서 9년째 한화불꽃축제를 지원하고 있으며, 충청 지역사회를 위해 공헌한 단체 및 인물을 선발해 지원하는 한빛대상도 매년 선정하고 있다.

KAIST와 연계해 대전지역 중학교 청소년을 대상으로 과학영재를 육성하는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한화-KAIST 인재양성 프로그램'은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이 기존 산업과 연결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융복합 지능을 갖춘 미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단순 지식 전달이 아닌 물리, 화학, 지구과학, 기술공학, 수학 등 다양한 분야가 결합된 융합과학 교육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2014년부터 6년간 이어오고 있는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는 충북 청주와 충남 천안 지역 문화소외계층 청소년을 위한 음악 교육 프로그램이다. 이 사업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연간 160시간의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음악 교육과 함께 여름캠프, 정기연주회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이외에도 한화토탈 대산공장, ㈜한화 대전 및 보은 공장, 한화첨단소재 세종 본사 및 사업장, 한화큐셀 진천공장 등에서는 지역사회 와의 상생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상단으로가기